UPDATED. 2020-04-08 13:19 (수)
서초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사업, 산업부 주관 공모 선정
상태바
서초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사업, 산업부 주관 공모 선정
  • 미디어N
  • 승인 2020.03.16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서울 서초구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0년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서 '서초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은 지역 특성에 맞는 에너지 신산업 사업모델을 발굴해 에너지 신산업 관련 시장 육성과 산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서초구 스마트 에너지시티 구축' 사업은 구와 한국동서발전㈜, ㈜시너지 등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추진한다. 총 사업비 40억원 중 정부와 서초구가 약 9억5000만원을 각각 부담하며, 나머지 비용은 한국동서발전이 부담한다.

이 사업은 지역내 공공시설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이용, 신에너지 시장에 참여하고 ESS(에너지저장장치)를 설치해 신재생에너지 활용도 제고 및 전력수급 안정화에 기여한다. 또한 전력을 많이 사용하는 냉난방기, 조명, 콘센트 등을 최적으로 관리하고 효율적으로 제어해 에너지 절감효과를 극대화한다.

구는 구청, 동 주민센터, 복지시설 등 20개 사업 대상지의 전력 패턴을 분석한 결과 'Total 에너지절감 솔루션'이 적용될 경우 연간 약 5억 원의 에너지사용 비용 절감과 약900톤의 온실가스가 감축될 것으로 예상했다.

구는 한국동서발전(주), ㈜시너지 등과 올해 4월 초까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본 사업에 착수해 올 연말까지 서초구 스마트 에너지시티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이번 사업이 서초구가 스마트 에너지시티로 조성하려는 초석이 될 것이며 향후 친환경 에너지사업을 더욱 확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