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1 02:04 (토)
드론 활용 국공유지 관리로 세수증대…‘경기 제안공모’ 우승
상태바
드론 활용 국공유지 관리로 세수증대…‘경기 제안공모’ 우승
  • 미디어N
  • 승인 2020.06.26 0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25일 경기도인재개발원 대강당에서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20’ 본선을 개최했다.(경기도 제공) /© 뉴스1


(경기=뉴스1) 진현권 기자 =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20’에서 김상근씨의 ‘드론 활용 국공유지 관리로 세수증대 및 일자리 창출방안’ 제안이 우승을 차지했다.

경기도는 25일 경기도인재개발원 대강당에서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20’ 본선을 개최했다.

현장에는 본선에 올라온 7팀의 발표자들과 경기도 제안심사위원 등으로 구성된 전문 심사단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도민 80명으로 구성된 청중평가단은 실시간 온라인 생중계를 시청하고 모바일로 심사에 참여했다.

이날 본선에는 접수된 464건 제안 가운데 1차 실무부서 심사와 2차 전문가 심사를 거쳐 선발된 총 7개 팀이 대결을 펼쳤으며, 사전 여론조사(5%)와 온라인 청중평가단(15%) 및 전문가 심사(80%)로 우열을 가렸다.

공모전 주제는 Δ생활적폐 청산 방안 Δ골목상권 활성화 방안 Δ공공분야 무인항공기 활용 활성화 방안 Δ교통수단으로서의 개인형 이동수단 이용 활성화 방안 등이다.

1등을 차지한 김상근씨의 ‘드론 활용 국공유지 관리로 세수 증대 및 일자리 창출 방안’은 드론을 활용해 불법 점유파악에 대한 인력, 시간 절감 효과가 높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 김문정씨의 Δ‘경기지역화폐웹을 다방향 정보플랫폼으로’가 2등을 Δ송정종씨의 ‘장애인의 지게차 교육을 통한 구직률 확대’가 3등을 Δ강일희씨의 ‘어린이(청소년) 지역화폐 도입’이 4등을 Δ김용운·김동우·김지우씨의 ‘전동킥보드의 안전한 이동과 교육 플랫폼 제공’이 5등을 차지했다.

Δ아차상은 박래형씨의 ‘전통시장엔 젊은 감각을, 대학생들에겐 취업 및 창업 실습’과 김윤식·서준호·홍석찬씨의 ‘원룸촌 대기환경 개선을 위한 드론 활용 정책 제안’이 수상했다.

심사점수에 따라 1등에게는 상금 350만원, 2등과 3등에게는 각 250만원, 4등 150만원, 5등 100만원, 아차상 2팀에는 30만원씩이 수여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20’는 전문 심사위원의 예리한 질문과 온라인 청중평가단의 실시간 온라인 질문이 맞물리면서 열띤 심사 현장을 연출했다”며 “경기도의 주인인 도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한 새로운 경기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경기 제안공모 2020’은 도민과 소통을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경기도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연 2회 이상 개최되고 있다.

4월에는 시·군에서 채택된 우수한 제안을 공유하기 위한 시·군 창안대회를 열었고, 하반기에도 도민 의견 수렴이 필요한 주제로 공모전을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경기도는 도민의 다양한 의견을 상시 접수하고 있다.

새롭고 창의적인 개선방안이 있으면 ‘경기도의 소리’ 홈페이지 또는 국민신문고 ‘일반제안’에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제안이 채택되면 10만~1000만원의 상금과 도지사 표창이 수여되며, 채택된 제안은 3년간 관리 및 도정에 반영된다.

또 청소년만을 대상으로 한 정책제안 공모전인 ‘청소년 창안대회’가 진행 중이다. 관심 있는 도내 청소년들은 9월 15일까지 ‘경기도의 소리’를 통해 제안을 내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