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9 12:04 (화)
"바다의 모든 것을 활용하라"…해양정보 활용 콘텐츠 공모전
상태바
"바다의 모든 것을 활용하라"…해양정보 활용 콘텐츠 공모전
  • 미디어N
  • 승인 2020.08.09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은 10일부터 10월16일까지 '제5회 해양정보 활용 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 (해수부 제공) © 뉴스1


(세종=뉴스1) 권혁준 기자 =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은 10일부터 10월16일까지 '제5회 해양정보 활용 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2016년 시작해 올해로 5회재를 맞은 공모전은 바다와 관련된 다양한 생활 속 디자인·산업화 아이디어를 찾고, 해양정보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취지에서 기획됐다.

지난해에는 제안된 90개 작품 중 14개의 수상작을 선정했고, 이 중 일부는 해안선 무늬 접시·여권지갑 등 제품으로 만들어져 판매되고 있다.

올해 공모분야는 Δ해양정보를 활용한 가상현실(VR)·증강현실(AR)·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개발 등 '산업화 기획' 부문' Δ해양 관련 이미지를 활용한 디자인을 출품하는 '생활디자인' 부문 Δ해양예보정보를 활용한 콘텐츠 분야 등이다.

산업화 기획 부문은 해수부가 제공하는 바다 관련 정보를 활용해 해양레저·해양안전 등의 분야에서 민간 산업화를 유도할 수 있는 VR, AR, 스마트폰 앱(App)을 기획해 PPT 형태의 제안서를 제출하면 된다.

생활디자인 부문은 파도·선박·해양생물 등 각종 해양정보를 활용한 옷·우산·가방·가전제품 등 모든 일상생활용품과 구명조끼·보트 등 해양레저용품에 적용할 수 있는 디자인을 응모하면 된다.

올해 신설된 해양예보정보 활용 콘텐츠 부문은 바다여행 또는 해양레저 활동과 관련해 해양예보 서비스를 활용한 동영상·웹툰·카드뉴스·포스터 등의 콘텐츠를 제작해 출품하면 된다.

응모를 원하는 경우 국가해양정보마켓센터 누리집으로 작품을 제출하면 된다. 국립해양조사원은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을 통해 활용성·창의성·우수성·상용화 가능성 등을 기준으로 10월28일 최종 수상작을 발표할 계획이다.

시상식은 11월 국립해양조사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해양수산부 장관상(2명), 국립해양조사원장상(3명) 등 24명(팀)에게 상장과 상금 총 2950만원이 수여된다.

홍래형 국립해양조사원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해양정보가 국민에게 더욱 친숙하게 느껴질 수 있기를 바란다. 특히 해양예보 서비스가 널리 알려져 안전한 바다여행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면서 "국립해양조사원은 공모전을 통해 발굴된 아이디어 등이 산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방안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