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30 01:42 (수)
해수부, 23일까지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주간' 운영…인력·장비 총동원
상태바
해수부, 23일까지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주간' 운영…인력·장비 총동원
  • 미디어N
  • 승인 2020.08.14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시 동명동 물양장(해양수산부 제공)© 뉴스1


(세종=뉴스1) 백승철 기자 = 해양수산부는 최근 집중호우 등으로 전국 연안에 발생한 해양쓰레기를 신속하게 수거하기 위해 18일~23일 집중 수거주간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집중호우 기간 동안 전국적으로 1만1173톤의 해양쓰레기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며, 13일 15시 기준으로 3925톤이 수거됐다. 발생한 해양쓰레기의 대부분은 하천 등을 통해 바다로 유입된 풀, 고사목 등 초목류이며, 나머지는 생활쓰레기인 것으로 파악된다.

이에 해수부는 집중 수거주간동안 각 지역의 지방해양수산청을 중심으로 관내 지자체, 산하기관, 지역주민 등과 함께 전국적으로 해양쓰레기를 집중 수거할 예정이다. 또 청항선 22척, 어항관리선 12척 등 수거장비를 총동원해 작업에 속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집중호우로 해양쓰레기 피해가 큰 목포 지역은 신속한 수거를 위해 기존 투입하고 있는 청항선 2척, 어항관리선 2척, 해경 방제선 3척 외에 15일부터는 민간선박 5척도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이번 주간동안 쓰레기 수거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환경부와 협업해 쓰레기 수거작업을 펼칠 예정이며, 해수부는 연안과 해역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환경부는 내륙지역의 댐, 하천 등의 쓰레기를 수거하게 된다.

송명달 해수부 해양환경정책관은 "각 지자체에서도 집중호우로 인해 발생한 해양쓰레기가 신속히 수거될 수 있도록 한 주간 해양쓰레기 집중 수거에 적극 동참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