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01 00:15 (목)
전남스마트팜 혁신밸리 고흥군서 착공…1100억 들여 2022년 준공
상태바
전남스마트팜 혁신밸리 고흥군서 착공…1100억 들여 2022년 준공
  • 미디어N
  • 승인 2020.09.14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스마트팜혁신밸리 조감도.(전남도 제공)2020.9.14/© 뉴스1


(무안=뉴스1) 김영선 기자 = 전남도는 스마트팜 전문인력 육성을 위한 '전남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을 착공했다고 14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고흥군 도덕면에 들어설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스마트팜 전문인력 육성과 함께 산·학·연·관이 협력을 통해 기술혁신과 검증, 농작물의 환경·생육 데이터 수집·분석 등 농산업의 미래를 이끌기 위해 추진된다.

지난해 3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총 사업비 1100억원을 들여 33.3㏊규모로 오는 2022년 준공될 계획이다.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주요 핵심시설은 청년창업 보육시설과 임대형 스마트팜, 실증단지 및 지원센터이다.

보육시설은 스마트팜 취·창업을 희망한 청년들에게 체계적인 실습교육을 제공하며, 우수교육생에게는 3년간 임대형 스마트팜에서 자가경영의 기회가 주어진다.

실증단지와 지원센터에서는 스마트팜 관련 R&D 및 ICT 기자재 실증이 이뤄진다.

시설 중 청년창업 보육온실은 현재 순천대학교에 위탁 교육중인 교육생의 실습 지원을 위해 내년 4월까지 조성된다. 나머지 시설은 2021년 말까지 순차적으로 완료될 예정이다.

아울러 연계사업으로 추진하는 청년 농촌보금자리를 비롯, 스마트 산지유통센터(APC), 육묘장, 주민참여형 단지를 오는 2022년까지 조성한다.

김경호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스마트팜 혁신밸리를 통해 농촌 정착을 희망하는 청년들의 취·창업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미래 한국 첨단농산업의 거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남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아열대작물과 친환경농자재, 농업용 드론·로봇, 반밀폐형 온실, 4대 과제를 중심으로 관련 기업체와 전남TP, 전남농업기술원, 순천대학교,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이 참여해 스마트팜 관련 전반에 새로운 혁신을 가져다 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